BNT news

10월 29일(목)

’tvN 편성확정’ 드라마 ‘지리산’, 금일 첫 촬영시작

2020-09-18 16:55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연예팀] ‘지리산’이 tvN 편성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첫 촬영에 돌입한다.

2021년에 찾아갈 tvN 새 드라마 ‘지리산’(극본 김은희/ 연출 이응복/ 제작 에이스토리, 스튜디오드래곤, 바람픽쳐스)은 광활한 지리산의 비경을 배경으로 산을 오르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미스터리물이다.

전지현, 주지훈, 성동일, 오정세라는 이름만으로도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키는 배우들의 조합은 드라마 팬들을 제대로 들썩이게 했다. 여기에 조한철, 전석호, 이가섭, 고민시, 주민경, 김영옥까지 탄탄한 베테랑과 핫한 샛별들까지 대거 포진한 ‘황금 등반대 결성’을 알리며 뜨거운 화제의 중심에 섰다.

제작진 역시 독보적이다. 전 세계가 주목한 넷플릭스 시리즈 ‘킹덤’, 웰메이드 장르물 ‘시그널’을 탄생시킨 김은희 작가와 ‘미스터 션샤인’, ‘도깨비’, ‘태양의 후예’ 등 연이은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이응복 감독이 의기투합해 주목 받고 있는 것.

이처럼 한 꺼풀 베일을 벗은 라인업만으로도 그 위용을 자랑하는 ‘지리산’은 18일(금) 첫 촬영에 돌입해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다.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강화된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전에 만전을 가해 진행된다.

이날 촬영에는 극 중 지리산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 역으로 변신하는 전지현과 비밀을 간직한 신입 레인저 강현조 역을 맡은 주지훈이 함께한다. 대체불가의 색깔을 가진 두 배우가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벌써부터 궁금증이 서리고 있다.

‘지리산’ 제작진은 “오늘 첫 삽을 뜬다.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안전을 최우선해 진행할 예정이며, 좋은 스타트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제껏 본 적 없는 미스터리를 선보일 드라마 ‘지리산’은 2021년 tvN에서 방송 될 예정이다.(사진제공: 문화창고, 키이스트,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프레인TP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