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8월 7일(금)

결혼예물 브랜드 바이가미, 감성적인 웨딩링 & 예물반지 디자인 제안

2020-07-23 09:00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이진주 기자]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에게 고민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예물 반지다. 흔한 디자인이 아닌 차별화된 웨딩링을 원하는 이들에게 디자이너 주얼리 브랜드 바이가미가 새로운 디자인을 제안하고 있다.

감각적인 아이디어와 독보적인 디자인으로 매 시즌 새로운 웨딩 밴드를 선보이며 예비 신혼부부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명품 주얼리 브랜드 바이가미(BYGAMI)는 2005년 김가민 디자이너가 본인의 이름을 걸고 론칭한 브랜드이다.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의 공식 인증을 받은 디자인 연구소와 청담에서 유일하게 한 건물에서 자체 공방을 운영하고 있으며 디자이너 김가민 대표 디자인 연구진들의 세련된 감각을 바탕으로 어디서도 본 적 없는 현대적이고 독창적인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

자체 공방을 운영하고 있어 고객의 취향과 스토리가 담긴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주얼리 제작이 가능하다. 오랜 시간 세공을 해 온 장인들에 의해 만들어지는 바이가미의 웨딩링은 오랜 예물 투어로 지친 예비부부들에게 높은 만족감을 선사하고 있다.

김가민 대표는 “평생에 한 번뿐인 웨딩반지를 준비하는 예비 신랑, 신부에게 특별하고 진정성을 담은 결혼반지를 선사하기 위해 주얼리 제작에 있어 각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 모든 과정을 철저하고 세심하게 관리하고 있다”고 전했다.

국내 론칭 이후 지금까지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하며 차별화된 제작 방식과 하나의 의미 있는 작품을 완성한다는 열정과 신념으로 국내 예물 반지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했다.

한편 바이가미는 가을 시즌 웨딩을 준비하는 예비 신랑, 신부를 위해 1캐럿 다이아몬드 반지와 신부예물 컬렉션 준비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