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1월 20일(월)

‘2020 청계광장 함양곶감 특판행사’ 성황리 종료...설 준비 겹쳐 최다 판매고 달성

2020-01-13 13:59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라이프팀] ‘2020 청계광장 함양곶감 특판행사’가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에서 열렸다.

9일 개장식에서는 서춘수 함양군수, 강태웅 서울시 행정부사장, 류경기 중랑구청장, 가수 김정연, 영화감독 이장호, 방송인 설수진을 비롯해 향우회와 함양 농가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개장식은 윤매고동의 대북공연으로 시작되어 함양군 홍보대사인 김정연의 열창과
방송인 조영구의 입담으로 성공적인 행사를 치러냈다.

이날 서춘구 함양군수는 “함양곶감 청계천 특판 행사는 올해로 6회째로 그동안 수도권 소비자들에게는 곶감 하면 함양곶감이라는 명성이 널리 알려진 것 같다”라며 “많은 도시민이 지리산청정 함양곶감을 많이 사셔서 곶감농가가 웃을 수 있는 매출 실적을 거둘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함양곶감 서울나들이를 기획한 김종원 감독은 “지리산 1번지 청정 함양에서 생산되는 곶감의 인지도를 높이고 수도권 소비자들이 지속적으로 함양 곶감을 찾도록 각인시키는데 주력했다”면서 “올해는 ‘2020 함양산삼항노화 엑스포’가 열리는 만큼 산삼 엑스포에도 심혈을 기울였다”고 피력했다.

한편 이번 행사장에서는 곶감, 감말랭이, 사과, 꿀, 한과, 농•특산물을 시중가 대비 최대 20% 할인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었다. 3일간 행사장을 찾은 사람들에게 다양한 무료 시식회가 진행됐으며 폐장하는 11일에는 늦은 시간까지 소비자들이 행사장을 찾아 곶감 구매에 열을 올렸다. 특히 이번 ‘2020 서울 청계광장 함양곶감 특판 행사’에는 일찍 찾아오는 설 기간에 맞춰 설 선물을 준비하려는 사람들이 몰려서 역대 최다의 판매고를 올리는 성과를 낳았다.(사진제공: 제이스토리미디어)

bnt뉴스 기사제보 life@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