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8월 7일(금)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초 3~5학년 대상 겨울방학 특별프로그램 진행

2020-01-03 16:57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라이프팀]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겨울방학을 맞아 유니세프 어린이지구촌체험관에서 초등학교 3~5학년생을 대상으로 겨울방학 특별프로그램 ‘아미라와 마법의 땅콩잼’을 진행한다.

유니세프가 매년 세계 어린이들의 현황을 발표하는 ‘2019 세계아동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5세 미만 유아 3명 중 1명은 영양실조를 겪으며, 2세 미만 영아 3명 중 2명은 부실한 영양을 섭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방학을 맞아 지구촌 어린이들의 문제에 함께 관심을 갖고 해결책에 대한 진지한 고민을 나눠보고자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다고 전했다. 특히 초등 3~5학년 어린이들 눈높이에 맞춘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학습과 재미 요소를 반영했다.

‘우리가 전하는 선물’이라는 프로그램에서 참가자들은 남수단의 한 살배기 아미라에게 전하고 싶은 구호물품을 직접 선택해 보고, 아미라와 같은 영양실조 어린이들을 위해 스스로 무엇을 할 수 있을지 생각을 나눠볼 예정이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유니세프 어린이지구촌체험관에서 영양실조 인형을 안아 보면 막연하게 느껴지던 영양실조가 가슴에 와 닿는다. 골고루 영양을 섭취하는 것은 건강한 미래를 위한 어린이의 기본적인 권리이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어린이들이 영양실조로 고통 받는 지구촌 어린이의 상황을 이해하고, 더 나아 가 주변 친구들의 어려움도 헤아릴 줄 아는 넓고 깊은 사람으로 성장하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겨울방학 특별프로그램은 1월14일과 21일, 2월18일과 25일 총 4회로 진행된다. 1월10일까지 유니세프한국위원회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유니세프 본부의 위임을 받아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해 기금모금과 아동권리 옹호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제공: 유니세프한국위원회)

bnt뉴스 기사제보 life@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