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12월 10일(화)

스타가 선택한 블랙, 다섯 가지 온도

2019-11-04 14:44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정혜원 기자] 모든 빛을 흡수하는 색, 블랙. 그만큼 무겁지만 다채롭다. 전통적으로 죽음을 상징해 주로 상복으로 사용되던 검은색은 1926년 디자이너 코코샤넬이 선보인 리틀 블랙 드레스(Little Black Dress)를 계기로 패션과 가장 밀접한 컬러로 자리 잡았다.

간단하면서도 우아하고, 다른 패션 아이템들과도 잘 어울리며, 편안한 자리에도 격식 있는 자리에도 두루 활용 가능한 검은색은 이후로도 수많은 디자이너들과 소비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시티 블랙’, ‘이브닝 블랙’, ‘패션 블랙’ 등 검은색에 부여된 수많은 패션 용어는 패션계에 미친 검은색의 영향력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이렇듯 가장 기본적이고 필수적이면서 강한 힘을 가진 검은색은 강렬하면서도 세련된 인상을 남겨 단숨에 대중의 눈길을 끌어야 하는 연예인들에게도 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어딘가 품위 있고 고급스러운 인상을 더해주는 검은색은 다소 포멀한 이미지가 요구되는 공식 행사에는 단연 빠질 수 없는 색이기도 하다. 검은색을 활용해 각각 다른 개성을 선보인 스타들의 패션을 참고해 곧 다가오는 연말모임을 한발 앞서 준비해보자.

#Chic


검은색이 가진 가장 대표적인 이미지는 바로 시크함이다. 검은색이 가진 특유의 깊은 무게감은 다른 색이 대체할 수 없는 완전무결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

>더없이 시크한 이목구비의 모델 최소라. 심플한 오버사이즈 수트와 뒤로 넘긴 헤어스타일이 그가 가진 중성적이고 강렬한 이미지를 한층 부각시켰다.

>>지적이고 분위기 있는 이미지를 지닌 배우 정은채. 가죽 소재 검은색 트렌치 코트에 마찬가지로 검은색 부츠를 선택해 미스테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어두운 검정의 흐트러진 헤어스타일과 창백한 메이크업이 어딘가 퇴폐적인 매력 마저 느껴진다.

#Elegant


절제되고 차분한 느낌을 주는 검은색은 우아함을 연출할 때도 역시 필수불가결한 요소이다.

>걸그룹 ‘2NE1’출신의 가수 산다라박은 글리터와 리본으로 장식된 다소 화려한 원피스 위에 깔끔한 디자인의 검은색 블래이저를 더함으로 너무 가벼워 보일 수 있었던 의상에 무게감을 더했다.

>>’원조 바비인형’ 배우 한채영은 기본적인 디자인의 검은색 원피스를 선택했다. 심플하고 단정한 디테일의 원피스가 그가 가진 인형 같은 인상에 세련되고 차분한 이미지를 더해줬다.

#Unique


개성 강한 아이템들을 유치하거나 부담스럽지 않게 연출하기 위해서도 유용하게 사용되는 검은색.

>항상 본인만의 뚜렷한 스타일을 보여주는 모델 아이린. 일반인들은 소화하기 힘들 법한 리본 장식 탑과 체크무늬 레깅스, 과장된 주얼리 연출 등을 블랙과 화이트라는 클래식한 컬러연출로 부담스럽지 않게 소화해냈다.

>>모델 이솜은 다소 과감한 디테일의 컷아웃 미니 원피스를 선택, 검은색 타이즈와 매치했다. 불투명한 검은색 타이즈는 미니스커트와 연출 시 다리의 실루엣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과한 노출에서 오는 부담감은 줄여준다.

#Sensual


검은색이 가진 선명한 이미지는 때로 노출을 보다 감각적이고 효과적으로 연출하기도 한다.

>걸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리사는 재킷 형태의 원숄더 원피스로 도시적인 이미지를 강조했다. 살짝 톤 다운한 듯한 헤어 스타일과 심플한 소품 연출이 평소보다 사뭇 성숙해 보인다.

>>걸그룹 에이핑크의 멤버 손나은 역시 블랙 오프숄더 블라우스를 선택, 와이드 팬츠와 함께 세련되게 연출했다. 일반적이지 않은 독특한 의상 디테일이 한층 더 세련된 인상을 완성했다.

#Glamorous


‘화려함’의 반대편에 자리하는 듯한 검은색은 아이러니하게도 때로 가장 화려함을 강조하는 색으로 사용되기도 한다. 검정색이 가진 극단적인 어두움이 밝게 빛나는 아이템을 만나면 드라마틱한 시각적 대비를 연출하기 때문.

>가수 선미는 비즈 소재의 프린지 장식이 달린 검은색 원피스를 과감하고 자신감 있게 연출했다. 클래식한 디자인의 하이힐과 볼륨감 있게 연출한 헤어스타일, 레드립 등이 고혹적인 인상을 더해준다.

>>가수 유빈은 오버사이즈 재킷과 미니스커트, 니하이 부츠가 주는 과감한 실루엣으로 별다른 장식 없이도 드라마틱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의상 전체를 검은색으로 통일해 밝은 컬러의 헤어와 화려한 비즈 장식의 귀걸이가 오히려 더 강조되어 보인다.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