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11월 14일(목)

구례에 간 허재

2019-10-18 22:28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연예팀]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에 신생 예능 치트키로 떠오른 불세출의 농구 스타 허재가 출격한다.

금일(18일) MBN ‘자연스럽게’ 제작진 측은 “허재가 최근 ‘자연스럽게’의 새로운 이웃으로 합류하기 위해 구례 현천마을을 방문, 타 출연자들은 물론 주민들과도 어울리며 순조롭게 첫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어 “시골 마을의 이웃으로 변신한 ‘농구 대통령’의 인간미가 대방출되는, 흔치 않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해 기대감을 모았다.

1990년대를 대표하는 최고의 농구 스타이자, 감독으로도 이름을 날렸던 허재는 ‘뭉쳐야 찬다’를 통해 축구에 도전, 거침없는 예능감을 보여주며 ‘대세’로 떠올랐다.

스포츠인으로만 알려졌던 그의 진면목이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선사한 가운데, 허재는 힐링 예능의 대명사인 ‘자연스럽게’ 고정 출연을 결정하며 또 다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됐다.

허재가 새로운 이웃으로 출연하는 MBN ‘자연스럽게’는 구례 현천마을 빈 집에 입주한 셀럽들이 조용하지만 놀라운 ‘세컨드 라이프’를 살아가는 소확행 힐링 예능이다. ‘예능 치트키’ 허재의 ‘자연스럽게’ 등장은 10월 내에 볼 수 있다.(사진: MB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