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9월 16일(월)

첸, 4月 다음은 10月이다...‘사랑하는 그대에게’ 오늘(11일) 예판

2019-09-11 12:09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연예팀] 엑소 첸이 10월 첫날에 신곡을 공개한다.

첸이 10월1일 새 미니앨범으로 컴백, 가을 가요계 평정을 예고한다고 금일(11일). SM엔터테인먼트 측이 밝혔다.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는 총 6곡이 수록되어 있어, 한층 성숙해진 솔로 가수 첸의 음악 감성을 만나기에 충분하다.

특히, 첸은 4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사월, 그리고 꽃(April, and a flower)’으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33개 지역 1위, 국내 음악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성공적인 솔로 데뷔를 알린 바 있어, 이번 앨범 역시 음악 팬들의 높은 관심을 얻을 전망이다.

또한 첸은 엑소 및 엑소-첸백시 멤버로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음은 물론, 솔로 활동으로도 각종 드라마 OST, 컬래버레이션에 참여해 흥행 파워를 입증하며, 감미로운 보이스와 탁월한 가창력을 지닌 특급 보컬리스트로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한편,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는 금일(11일)부터 온라인 음반 매장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사진: SM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