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6월 26일(수)

아이돌★, 컬러 활용 출근 패션

2019-05-21 14:38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오은선 기자] 패션 스타일링이 고민될 때 가장 쉬운 방법은 스타의 코디를 참고하는 것이다. 편하면서도 세련된 룩을 원한다면 출근길 옷차림을 살펴볼 것.

특히 헤어 컬러까지 고려해 의상을 코디한다면 더욱 완벽한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밝은 헤어컬러를 가졌다면 무채색의 의상을, 포인트 헤어 컬러가 있다면 메이크업이나 의상 톤을 그 색으로 맞춰도 좋다.

일반적인 톤 다운 컬러라면 의상 코디가 조금은 쉬울지도 모른다. 최근 핫한 그룹 위키미키의 김도연, 최유정, 오마이걸 지호의 음악 방송 출근룩을 살펴보자.


김도연은 음악방송 출근길 룩으로 화이트 원피스를 선택했다. 가운데 일렬로 디자인된 단추가 포인트로, 깔끔하면서도 세련된 무드를 뽐냈다. 특히 오렌지 컬러로 물들인 헤어 컬러와 하얀 의상이 어우러져 더욱 돋보였다.

포인트 아이템 역시 화이트. 김도연처럼 컬러를 통일해도 좋지만 레드, 블루 등 밝은 컬러를 활용해 포인트를 줘도 좋다. 단 헤어 컬러가 김도연처럼 튀는 색상이라면 헤어 컬러에 맞춘다면 금상첨화.

Editor’s pick 날로 높아지는 온도에 김도연의 화이트 원피스가 더울까 걱정된다면, 슬리브리스 디자인의 원피스를 택하면 어떨까. 단추와 주머니가 포인트로 디자인된 원피스를 택한다면 발랄해 보이면서도 여성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아이돌 그룹 오마이걸 멤버 지호는 ‘잘’생긴 얼굴로 팬들 사이에서 유명하다. 더불어 누구보다 쿨한 성격 역시 여심을 사로잡는 포인트.

최근 음악방송 출근길에서 역시 깔끔한 룩을 완벽하게 ‘잘’소화했다. 누구나 옷장에 하나쯤 갖고 있을법한 화이트 티셔츠와 데님팬츠, 운동화를 매치한 것. 더불어 차분한 컬러의 긴 생머리 역시 그의 깔끔함을 배가시켰다.

Editor’s pick 화이트 티셔츠는 활용도가 매우 높다. 지호처럼 데님과 매치한다면 일상 데일리룩으로 활용하기 제격인 것은 물론, 포인트 디자인이 들어간 스커트와 함께 매치한다면 여성스러움을 어필하기도 좋다. 더불어 핏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낼 수 있으니 참고할 것.


위키미키 멤버 최유정은 독보적인 귀여운 외모로 많은 팬을 보유했다. 더불어 그의 표정과 손짓 하나에 귀여운 매력을 느낄 수 있을 정도다.

그는 출근룩으로 귀여운 플라워패턴 원피스를 택했다. 더불어 핑크 메이크업을 선보여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피부 톤을 정리한 뒤 핑크 컬러의 섀도를 눈 아래까지 바른 것. 이어 핫핑크 컬러의 립스틱으로 포인트를 줬다. 특히 헤어 컬러와 맞춰 통일감을 더했다.

Editor’s pick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는 귀여우면서도 발랄한 매력을 자아낸다. 부드러운 파스텔 톤에 큼직한 꽃송이들이 배치됐다면 봄에 입기 제격일 것. 더불어 프릴 디자인까지 가미됐다면 여성스러운 무드까지 선사할 수 있다. (사진출처: 스타일난다, bnt뉴스 DB)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