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3월 25일(월)

감쪽같은 여드름 메이크업, 어떻게 감추지?

2019-02-25 11:43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우지안 기자] 피부 트러블은 단순히 피부 고민에서 끝나는 것이 아닌 심화될수록 대인기피증까지 초래할 수 있다. 특히 10대 때부터 시작된 피부 트러블 고민은 20대 성인 여드름으로 번지고 30대까지 꾸준히 지속될 수 있기 때문에 장기적으로 흉터가 생기지 않도록 세심히 관리해야 한다.

가장 먼저 자신의 피부 타입을 파악한 후 스킨 케어를 병행해야 하며 짙은 메이크업으로 트러블 부위를 자극시키지 말아야 할 것. 자신에게 맞는 뷰티 루틴으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한데 여드름을 무작정 없앤다고 과하게 짜거나 손으로 만지는 것은 기본적으로 지켜야 할 수칙이다.

손이나 뷰티 도구 등의 자극이 지속되면 염증으로 발전할 수 있기 때문에 피부 타입에 맞게 각질 제거와 저자극 클렌징, 피부 자극을 최소화한 스킨 케어로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주는 것도 중요하다. 이미 올라온 트러블을 즉각적으로 잠재울 수 있는 국소 부위 전용 스팟 제품으로 케어하는 것도 좋은 방법. 무엇보다 올라온 트러블을 감추기 위해 짙은 메이크업을 하기보다는 피부 본연의 치유력을 높이는 것이 관건이다. 그렇다면 피부 자극 없이 깨끗한 피부 표현을 위한 메이크업은 어떻게 해야 할지 알아보자.

▼피부 장벽 보호하는 스킨 케어


겨울철 피부는 연약해지기 쉽다. 또한 점차 따뜻해지는 날씨에 미세먼지까지 기승을 부리니 피부에도 적신호가 켜진 셈. 보호막 없이 그대로 피부를 강타하는 외부 유해 물질들을 깨끗하게 지우는 일이 급선무다. 특히 트러블로 고생하는 이들은 울긋불긋 올라오는 크고 작은 트러블 때문에 피부 고민은 더욱더 깊어진다. 특히 좁쌀 여드름 등의 트러블은 과도하게 분비된 피지가 노폐물과 각질에 섞여 모공에 쌓이며 염증을 유발해 발생하게 되는 것.

단순히 피지 분비를 억제하는 것만이 트러블을 막는 것은 아니다. 과도한 메이크업과 성호르몬의 분비에 따라 다양하게 나타나기 때문에 신체 상태를 점검하고 매일 먹는 음식도 체크해 관리하는 것이 좋다. 특히 균형 있는 영양소와 수분 섭취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볼 수 있다.

좁쌀 여드름이 점점 붉은 화농성 여드름으로 변질되기 전 응급 스팟 제품을 사용해 피부를 진정시켜줄 것. 또한 트러블로 얼굴 피부가 가려울 때는 화장솜 등 피부에 자극을 주는 도구는 피하는 것이 좋다. 화장품 가짓수를 늘리기보다는 토너, 에센스 등 건조함을 덜어주고 피부결을 정돈해주는 최소한의 스킨 케어를 병행하길 추천한다. 꾸덕한 질감의 크림은 잠시 서랍에 넣어줄 것.

▼트러블 감추는 메이크업 TIP


완벽한 메이크업은 미끄러질 듯한 윤광나는 피부에 잡티 없는 피부 표현이 기본이다. 옥의 티가 될 수 있는 트러블을 지우기 위해 무작정 컨실러로 덕지덕지 덮는 것은 금물이다. 오히려 피부에 자극이 되고 시간이 지난 후 메이크업이 무너져 더욱 지저분한 인상을 주기 쉽기 때문. 피부가 예민해져 있는 상태에 메이크업 제품을 덧바를 경우 피부가 재생될 틈이 없어 더욱 피부가 칙칙해질 수 있다.

우선 스킨 케어가 마무리되고 난 후에는 선크림을 꼼꼼히 발라줄 것. 파운데이션 혹은 팩트를 사용할 때는 화장품 성분을 꼼꼼하게 체크한 후 피부 잡티를 커버해주는 것뿐 아니라 모공을 막지 않는 메이크업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파운데이션 컬러는 붉은기가 없는 컬러로 선택하고 피부톤을 정돈해주고 난 후에는 트러블 자국이 고민되는 부위에는 컨실러를 소량 발라 얇게 펴발라 줄 것. 피부 톤과 맞는 컨실러를 선택하고 지성피부라면 메이크업이 무너지지 않도록 파우더로 마무리해주는 것도 좋다. 피부 트러블이 심해질수록 메이크업도 두꺼워지기 십상인데 무작정 가릴 것이 아닌 패치나 스팟 제품을 사용해 피부가 충분히 숨쉴 수 있도록 재생을 도와줄 것.

[Editor’s pick]


1 아이소이 불가리안 로즈 커버핏 파운데이션 팩트 모공을 막는 성분이 아닌 천연 유래 성분이 함유돼 민감한 피부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고 크리미한 파운데이션과 밀착되는 파우더, SPF30 자외선 차단 기능의 3가지 기능이 탑재된 멀티 팩트로 불가리안 로즈 오일이 피부 생기 케어에 도움을 주어 지친 피부에 생기를 불어넣어 준다. 피부톤을 화사하게 보정하면서 미세 잡티 커버에 도움을 줘 트러블 피부 메이크업에 필수적인 아이템.

2 아이소이 불가리안 로즈 립 트리트먼트 밤 알록달록한 색을 내기 위해 들어가는 색소와 보존제, 향료 모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천연 성분으로 만들어진 립 트리트먼트 밤은 칸데릴라 식물의 왁스 성분이 수분 보호막을 튼튼하게 만드는 데 도움을 주고 건조해진 입술에 자연스럽게 발색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beauty@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