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5월 27일(토)

블랙 룩은 언제나 옳다

2017-05-17 17:16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김민수 기자] 정채연, 민효린, 손나은이 블랙 컬러로 서로 다른 매력을 어필하며 보는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공항과 시사회, 뮤직뱅크 리허설에 모습을 드러내며 블랙 특유의 자태를 선보인 것.

정채연은 청초한 외모와 함께 발랄한 매력을 발산했으며 민효린은 블랙 앤 화이트 룩으로 세련된 느낌을, 손나은은 올 블랙 룩을 연출하며 스타일리시한 공항 패션으로 남심을 흔들어 놓기도 했다.

과연 블랙 컬러에 빠진 이들의 스타일링 연출법은 무엇일까?

#정채연, “귀여움은 내 차치!”


걸그룹 다이아 멤버 정채연이 뮤직뱅크 리허설을 참석하기 위해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그는 도트 패턴이 가미된 옐로우 원피스와 블랙 카디건을 매치하며 발랄한 매력을 한없이 발산한 것. 특히 그녀는 리드미컬한 컬러 매치로 사랑스러움을 배가시키며 소녀 감성을 물씬 풍기기도 했다.

[Editor Pick] 블랙 컬러가 너무 칙칙하다면 패턴이나 꽃무늬가 가미된 카디건을 추천한다. 이는 블랙과 옐로우 컬러의 조합은 환상적인 궁합을 자랑한다. 여기에 플라워 패턴이 전체적인 분위기를 살리면서 러블리한 느낌까지 표현해줄 수 있다.

#민효린, “내가 바로 패셔니스타”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VIP 시사회에 등장했던 배우 겸 가수 민효린은 블랙 앤 화이트 룩으로 세련된 무드를 연출했다. 도도함으로 이목을 사로잡은 그는 매니시함을 강조한 슈트룩을 완성해내며 평소 여성미를 드러내던 룩과는 달리 다른 분위기를 어필했다.

[Editor Pick] 청초, 순백을 대변하는 화이트와 블랙은 어떠한 컬러 매치보다 환상적인 조합을 만들어 내며 시즌 리스 룩으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룩 중 하나다. 이와 더불어 좀 더 스타일리시하게 스타일을 내고 싶다면 슈트의 상의 길이를 짧게 연출한 뒤 와이드 슬랙스와 함께 매치해보자.

#손나은, “공항 패션은 내가 접수한다!”


해외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공항에 모습을 드러냈던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 최근 가수 싸이의 8집 ‘New Face’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던 그는 평소 옷 잘 입기로 소문난 패셔니스타다.

이날도 역시 올 블랙 룩으로 시선을 집중시키며 공항 패션을 완성시켰다. 티셔츠와 레깅스로 편안한 코디를 연출했으며 라이더 재킷을 어깨에 살짝 걸쳐주며 꾸민 듯 꾸미지 않은 스타일링으로 올 블랙 룩을 소화해냈다.

[Editor Pick] 블랙 룩은 언제나 화제가 될 만큼 다채롭고 매력적인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특히 다리 라인이 드러나는 스키니 아이템의 경우에는 훨씬 패셔너블한 느낌을 줄 수 있어 많은 여성들에게 패션 아이템으로 훌륭하다. (사진출처: bnt뉴스 DB, 스타일난다)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