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 news

11월 21일(수)

‘베르테르’, 15주년 기념 엄기준-조승우-규현 버전 OST 발매

2015-12-23 09:02
글자크기 조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bnt뉴스 이승현 인턴기자] ‘베르테르’ 15주년 기념 OST가 발매를 앞두고 있다.

12월24일 뮤지컬 ‘베르테르’ 15주년 기념 OST가 발매된다. ‘베르테르’ OST는 지난 2003년 이후 12년만에 새롭게 출시되는 것으로 배우 엄기준, 조승우,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을 비롯해 2015년 프로덕션의 전 배우가 참여한다.

이번 OST는 스튜디오 녹음 버전 3CD로 구성됐으며 엄기준, 조승우, 규현 등 3인 3색의 베르테르 목소리를 모두 감상할 수 있다. ‘금단의 꽃’ ‘발길을 뗄 수 없으면’ 등 베르테르를 대표하는 주요 넘버는 물론 지난 2013년 새롭게 추가된 ‘자석산의 전설’ ‘언젠가 그 날’ 등 총 28곡이 수록된다.

피아노와 현악기로 구성된 11인조 오케스트라가 들려주는 서정적인 실내악 선율과 배우들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한데 어우러져 공연의 여운과 감동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각 인물의 심리변화를 탁월하게 담아냄과 동시에 애잔한 정조로 각 인물에게 깊이 감정 이입하게 만드는 ‘베르테르’의 음악은 작품을 15년 동안 롱런할 수 있게 한 원동력이자 극의 가장 큰 매력 손꼽히는 만큼 이번 OST 앨범은 오랫동안 ‘베르테르’를 지지해준 관객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의미가 될 전망이다.

또한 해외 공연시장에 비해 뮤지컬 OST 시장 규모가 상대적으로 작은 국내 공연 시장에서 창작뮤지컬 ‘베르테르’ 15주년 OST 발매는 개별 넘버의 음악적 완성도뿐만 아니라 수준 높은 창작뮤지컬의 음악과 그 저력을 다시금 확인하는 의미를 가질 예정이다.

한편 ‘베르테르’ 15주년 OST는 24일부터 공연장 및 온라인 인터파크 도서음반 사이트를 통해 구매 가능하다. 2016년 1월10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막을 내린 후 대구, 창원, 부산 등 지방 투어로 감동을 이어간다. (사진제공: CJ E&M)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1 2 3 4